• UPDATE : 2019.9.22 일 20:34
기사 (전체 1,5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행정·지자체] 大法 "바람피운 배우자 이혼청구 허용 아직 안돼"
바람을 피우는 등 결혼생활이 깨지는 원인을 제공한 배우자가 제기한 이혼 소송은 원칙적으로 허용되지 않는다는 대법원 판결이 나왔다.대법원 전원합의체(주심 김용덕 대법관)는 15일 유책 배우자의 이혼청구 사건에서 원고 패소로 판결한 원심을 확정했다.197
특별취재팀  2015-09-15
[행정·지자체] "서울시 산하기관 임원 256명 중 6%만 내부 승진자"
서울시 산하기관 임원들이 대부분 외부에서 채용돼 내부 직원들의 사기가 저하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온다.15일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이노근(새누리당) 의원이 서울시로부터 제출받은 국정감사 자료에 따르면 박원순 시장이 2011년 10월 말 취임한 이후
노진우 기자  2015-09-15
[행정·지자체] 연말정산 서류 주요 항목, 국세청이 채워준다
내년 연말정산부터 신고서류의 신용카드 사용액과 교육비 같은 기본적인 항목이 몇 번의 클릭만으로 자동으로 채워진다.13일 국세청은 2015년도 귀속 소득분에 대한 내년 연말정산에서 근로소득자들이 신고서류 작성을 간편히 할 수 있도록 이 같은 서비스를 제
산업팀  2015-09-13
[행정·지자체] '박원순 대 유정복' 시도지사협의회장 대결 무승부
박원순 서울시장과 유정복 인천시장이 전국 시도지사협의회 신임 회장에 도전했지만 승부를 가리지 못했다.9일 전국 시도지사협의회는 인천 송도컨벤시아에서 32차 총회를 열어 신임 회장을 선출할 예정이었지만 회장직을 희망한 박 시장과 유 시장에 대한 지지가
정종희 기자  2015-09-09
[행정·지자체] 서울市 박원순호 초고속 승진자 49명 놓고 '설왕설래'
박원순 시장이 취임한 후 서울시 공무원 중 2단계 이상 '초고속 승진 티켓'을 얻은 공무원이 49명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다.이를 두고 최소연수 규정을 제대로 준수하지 않은 것이 아니냐는 지적이 나온다. 서울시는 사기 진작 등 요소를 고려한 적법한 인
정치팀  2015-09-08
[행정·지자체] 분당 서현中 자유학기제 '눈길'
학부모, 지역사회 인사들의 교육 기부로 운영하는 성남시 분당구 서현중학교의 자유학기제가 주목받고 있다.5일 서현중에 따르면 1학년 390여명을 대상으로 올 2학기부터 전문강사 4명, 학부모 50여명, 지역인사 20여명이 강사로 참여하는 마을교육 공동체
윤승훈 기자  2015-09-05
[행정·지자체] 지자체 축제·행사로 연간 1조원 '펑펑'
작년 기준으로 전국 자치단체의 축제와 각종 행사는 1만 1천865건이나 된다. 자치단체 1곳당 약 50건 꼴이다. 행사·축제에 쓰인 예산(추경 제외)은 2011년 9천544억원에서 올해 1조 700억원으로 늘어났다.자치단체의 '전시성' 또는 '낭비성'
특별취재팀  2015-09-03
[행정·지자체] '살얼음' 코스피, 1,900선 붕괴후 강보합 마감
코스피가 2일 1,900선이 붕괴된 채 출발했다가 중국 증시의 반등 시도에 힘입어 가까스로 1,910선을 지켰다.코스피는 이날 0.99포인트(0.05%) 오른 1,915.22로 장을 마감했다.지수는 중국 제조업 지표 부진에 따른 경기 둔화 우려에 28
윤세훈 기자  2015-09-02
[행정·지자체] 지자체 59곳 주민세 인상…서울·대전·울산 동결
부산과 대구 등 특별·광역시 5곳을 포함해 전국 자치단체 59곳이 지방재정 확충을 위해 주민세 인상을 결정했다. 전국 평균 주민세는 작년 기준 4천600원 선이고 현행법상 상한선은 1만원이다.서울 등 특별·광역시 3곳과 충남지역은 주민세 인상 행렬에
정종희 기자  2015-09-01
[행정·지자체] '여권 잠룡' 남경필·원희룡, '연정'과 '협치'로 재회
경기도가 31일 제주특별자치도와 상생협력 협약을 맺으면서 광역자치단체 간 '연정(연합정치)'을 확대했다.특히 지난 4월 야당 도지사인 최문순 지사의 강원도와 상생협력 협약을 체결한 데 이어 여당 내 절친 동반자로 알려진 원희룡 지사의 제주도와도 긴밀한
정치팀  2015-08-31
[행정·지자체] 개별소비세 인하…벤츠 최대 440만원 싸진다
지난 26일 정부의 개별소비세 인하 발표에 따라 수입차 가격이 최대 440만원 낮아진다.28일 업계에 따르면 메르세데스 벤츠 코리아는 개소세 인하에 따라 판매 차량 가격을 최소 50만원에서 최대 440만원까지 인하하기로 했다.이에 따라 'The New
산업팀  2015-08-28
[행정·지자체] 롯데홈쇼핑 재승인 감사 결과 발표 임박
납품업체에 대한 각종 비리와 '갑질'로 검찰 수사를 받은 롯데홈쇼핑의 재승인 심사와 관련해 감사원이 곧 감사 결과를 곧 발표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져 결과가 주목된다.13일 감사원은 미래창조과학부가 지난 4월 롯데홈쇼핑, 현대홈쇼핑, NS홈쇼핑의 3개
윤승훈 기자  2015-08-13
[행정·지자체] 서울 도심 곳곳 광복70주년 행사…14∼15日 교통통제
광복 70주년 경축행사가 14일과 15일 서울 곳곳에서 열림에 따라 종로와 여의도 일대 교통이 통제된다.12일 서울지방경찰청은 14일 광화문광장에서 진행되는 '차 없는 거리' 행사로 낮 12시부터 오후 8시까지 세종대로 광화문삼거리→세종대로사
정종희 기자  2015-08-12
[행정·지자체] 관세청, 14日 임시공휴일 비상 통관 체제 가동
관세청은 14일 임시공휴일 지정과 관련 비상체제를 가동한다.12일 관세청은 14일에 긴급 수출입 물품 통관이 원활하게 이뤄질 수 있도록 전국 47개 세관에서 임시공휴일 통관 지원반을 운영한다고 밝혔다.현재 24시간 통관체계가 가동되는 인천공항세관은 정
윤승훈 기자  2015-08-12
[행정·지자체] "발전 원가 7.1% 내렸는데 전기요금은 24.6% 인상"
최근 3년간 전기를 만드는데 드는 원가는 내려갔지만 전기요금은 오히려 30% 가까이 올랐다는 비판이 제기됐다.11일 한국소비자단체협의회 물가감시센터는 발전원가 추이와 주택용·산업용 전기요금을 비교했더니 지난해 발전 원가는 2011년보다 7.1% 하락했
홍구표 기자  2015-08-11
[행정·지자체] 조합 출자금 배당 40년만에 '과세'…상호금융권 '울상'
내년부터 상호금융기관 출자금 배당소득에 대한 비과세 혜택을 폐지하는 세법 개정안을 놓고 상호금융권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7일 상호금융권 관계자는 "그동안 배당소득에 대한 비과세 혜택이 조합원에 참여하는 동기가 됐는데 과세가 되면 조합에 참여할 유인이
윤세훈 기자  2015-08-07
[행정·지자체] 아시안게임 빚만 1조…인천시 첫 재정위기 지자체 오명
전국 17개 시·도 중 채무비율이 가장 높은 인천시가 결국 '예비 재정위기단체'로 지정되는 오명을 썼다.5일 행정자치부는 최근 지방재정위기관리위원회를 열어 예산 대비 채무비율이 25% 이상인 인천·부산·대구시와 강원 태백시를 재정위기단체 '주의' 단계
특별취재팀  2015-08-05
[행정·지자체] 仁川 등 4곳 재정위기 지자체 첫 지정<미니해설 첨부>
막대한 빚으로 재정 위기 상태에 놓인 인천시 등 자치단체 4곳이 '예비 재정위기단체'로 처음 지정됐다.5일 행정자치부는 최근 지방재정위기관리위원회를 열어 인천·부산·대구시와 강원 태백시를 재정위기단체 '주의' 단계로 지정하고 각 자치단체에 통보했다고
정종희 기자  2015-08-05
[행정·지자체] 仁川경제자유구역 스마트도시 구축 <미니해설 첨부>
2016년 12월 ○일. 강력범죄를 저질러 경찰 수배가 내려진 승용차 한 대가 송도2교를 통해 인천경제자유구역 송도국제도시에 진입했다.이 장면은 곧바로 폐쇄회로(CC)TV와 차량번호 인식카메라에 찍혔다.도시통합관제센터에서 이를 모니터링한 관제요원은 도
산업팀  2015-08-04
[행정·지자체] 서울시 주민참여예산 최고 인기사업은 '도서관 확충'
서울시민이 생활에서 가장 요구하는 사업은 도서관 확충과 개선 사업인 것으로 나타났다.28일 서울시는 내년도 주민참여예산 사업을 정하기 위해 참여예산 한마당 행사를 열고 시민을 대표하는 참여예산위원의 심사와 시민 전자투표를 시행, 그 결과를 바탕으로 총
정종희 기자  2015-07-28
 71 | 72 | 73 | 74 | 75 | 76 | 77 | 78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 10 (성수동1가) 서울숲ITCT지식산업센터 507호 (우)04780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