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0 수 21:09
기사 (전체 2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제4이동통신 누가 될 까 ”
제4이동통신 허가 경쟁이 가열되고 있다. 당초 KMI(한국모바일인터넷)독주로 끝날 줄 알았던 것과 달리 중소기업중앙회 등 3~4개 후보자가 물밑작업을 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져, 비상한 관심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KMI는 두 번의 심사자격에서 성적이 미
윤동승 주필  2011-07-01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등록금 인하는 누구 책임인가 ”
대학 반값 등록금 촛불집회가 14번째를 이어갔다. 등록금 1000만원시대에 대학생들이 거리로 뛰어 나온 것은 충분히 이해 가는 대목이다. 현재 대학 수는 4년제가 202개, 2년제가 145개로 총 347개다. 대학생 수는 총 332만 명으로 국민14명
윤동승 주필  2011-06-13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자장면도 서민을 버리는 시대 ”
자고 일어나니 세상이 바뀌었다. 현충일 끼고 3일 연휴를 쉬고 난 다음 서울시내 음식점들의 가격표가 일제히 바뀌었다. 너도나도 가격을 올린 것이다. 미처 가격을 올리지 못한 음식점들은 정부와 언론의 현충일 물가 인상보도 덕분(?)에 앞 다퉈 가격표를
윤동승 주필  2011-06-07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제4 이동통신을 바라보는 눈 ”
제4 이동통신을 바라보는 눈이 뜨겁다. 5000만 이동전화가입자 시대에 SKT, KT, LGU플러스의 이동통신3사 가입자 전쟁은 그야말로 전쟁터다. 이동전화시장은 국내 IT시장에서 가장 큰 노다지다. 금광으로 일컬을 정도로, 돈을 굴삭기로 퍼낸다고 해
윤동승 주필  2011-06-01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정보통신부 & 과학기술부 제자리를 찾아주자 ”
애플의 아이폰 하나로 전 세계 IT산업에 지각변동이 시작됐다. 노키아는 옛 영광의 흔적을 지우며 서서히 지는 해로 쇠락해 가고 있는 반면, 애플은 떠오르는 해로 급부상하고 있다. 미래 IT 선진국을 꿈꾸던 한국은 추락하는 날개 모습이고, 중국은 비상하
윤동승 주필  2011-05-27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등록금 반값 실현보다 더 급한 것 ”
한나라당 황우여 원내대표가 대학등록금을 대폭 완화 하겠다고 한다. 중위소득자(소득간 하위 50%) 자녀를 대상으로 대학등록금을 내리겠다는 여당 취지다. 대학등록금 1000만원시대에 서민들 교육비 부담을 덜어주겠다는 게다. 이참에 MB의 대선공약이기도
윤동승 주필  2011-05-23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박근혜 싱크탱크의 부작용
박근혜 캠프에 줄을 대기위해 안간힘을 쓴다고 한다. 최근 들어 박전대표의 두뇌브레인 역할로 조성된 국가미래연구원의 정회원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어나고 있다고 한다. 초기 78명에서 200여명을 훌쩍 넘어섰다고 한다. 이는 초기보다 무려 3배가 늘어난 수치
윤동승 주필  2011-05-19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과학벨트 대덕단지 결정은 당연하다 ”
과학비즈니스벨트를 대전 대덕연구단지로 선정한 것은 잘 한일이다. 기초과학단지로서 그동안 많은 노하우를 쌓아온 게 대덕단지다. 이곳은 전자통신연구원(ETRI) 카이스트 등 한국의 테크노폴리스로 성장시켜 왔던 게 사실이다. 그런 좋은 텃밭을 지역이기주의로
윤동승 주필  2011-05-17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야총 여대(野總 與大)의 내년선거 ”
4.27 재보선 후 한나라당의 소장파, 친 박계의 신주류 등단에 정치판 지각변동이 일고 있다. 한나라당 신주류는 벌써부터 반 MB정책을 쏟아내고 있고, MB정권의 레임 덕 현상은 가속화 되고 있는 게 사실이다. 이회창 선진자유당 총재도 당권을 변웅전
윤동승 주필  2011-05-10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한나라당이 필요한 약
4.27 재보선 완패 후 한나라당의 후유증은 생각보다 크다. 친이 친박 할 것 없이 모두가 상처를 보듬지는 못하고 갈팡질팡 하는 모양새다. 정치란 이길 때도 있고 질 때도 있는 법이다. 여야를 바꿔가며 하는 게 정치다. 이는 국민들의 권리다. 선거를
윤동승 주필  2011-05-08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박근혜 역할론... 부담주지 말자 ”
4.27 재보선 선거에 완패한 한나라당이 너도나도 박근혜 역할 론을 강조하고 나선 것은 그리 좋은 모양새가 아니다. 박근혜 전 대표 자신도 부담스럽겠지만, 한나라당 모습자체가 이번 선거로 끝장난 모습은 좋지 않다. 정치에는 정답이 없다. 민심이 답이다
윤동승 주필  2011-04-29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4.27 재보선 결과가 주는 의미
한나라당은 완패했다. 당연한 결과였다. 지고도 국민여론에 몰매를 맞고 있다는 점은 내년 총선 대선 악재로 우려되는 부분이다. 손학규 민주당 현 대표와 강재섭 전 한나라당 대표의 표심은 처음부터 예상된 결과였다. 현 야당 대표와 전 여당대표의 표 대결
윤동승 주필  2011-04-28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무역 1조 달러 해법은 온라인 무역 ”
무역 1조 달러와 무역 세계 8강을 위한 한국의 무역진흥 목표는 매우 중요하다. 6만 여개의 무역업체와 400만 무역인 시대를 열고 있는 한국의 무역진흥은, 그 어느 때보다도 전문적이고 체계적인 수출창구 다원화에 힘을 쏟아야 할 때다. 특히 해외 정보
윤동승 주필  2011-04-22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재벌에 겁먹은 통신요금 ”
방송통신위원회의 통신요금 정책이 갈 짓자 행보를 걷고 있다. 최시중 방송통신위원장은 지난 13일 국회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에서 SMS 무료화에 대한 한나라당 심재철의원 질문에 수용입장을 시사, 일파만파 통신업계의 강한 반발에 부딪혔다. 이에 이동통
윤동승 주필  2011-04-18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KAIST 서남표식 교육은 망상 ”
KAIST 재학생 4명의 자살 사건은 근본부터 원인을 찾아내야 한다. 한국사회의 일류병은 기성세대의 추악한 산물이다. 모든 것 다 버려도 1등만을 요구해온 게 우리사회 작태다. 삼성그룹 등기임원의 연봉이 60억 원 이라고 한다. 경쟁사 전자업체 LG의
윤동승 주필  2011-04-11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한심한 과학벨트 분산 案
국제과학비즈니스벨트(이하 과학벨트)를 대전 대구 광주로 세 조각으로 쪼갠다고 한다. MB의 심정(?)을 읽은 교육과학부가 내 놓은 묘책이라지만 정말 한심하다. 충청도 경상도 전라도에 과학벨트를 쪼개서 주겠다는 것이다. 발상이 참 기막히다. 경기도 강원
윤동승 주필  2011-04-07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차기 정권 표심은?
내년 총선이 1년 남았다. 대선도 1년 8개월 남았다. 국민들 여론은 단 방향이다. 먹고 살게 막연하다는 게다. 그것을 풀어줄 사람은 누구냐는 것이다. 사실 그런 사람 있으면 대통령 안하고 돈 벌지 않을까 싶다. 국민이 CEO 출신 MB를 선택했는데도
윤동승 주필  2011-04-06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MB와 박근혜의 차이
일파만파 불거진 신공항 백지화 사건은 정국을 경색시키고 있다. 급기야 영남권 친 이계 한나라당 국회의원들도 정부의 대 사기극이라고 비난, 박근혜 전 한나라당 대표의 계속 추진에 뜻(?)을 같이하겠다는 태도다. 이런 상황을 고려, 오늘(4.1일) MB의
윤동승 주필  2011-04-01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 신 공항은 지역패권주의 싸움인가 ”
동남권 신 공항 조성이 백지화 됐다. 이 일로 온 나라가 떠들썩 하다. MB정부가 경상도에 제2 신 공항을 조성해 주겠다는 약조를 깼다는 이유에서다. 경남 밀양과 부산의 가거도 두 곳을 놓고 영남끼리의 유치경쟁을 벌여왔던 탓에, 그들만의 특권(?)을
윤동승 주필  2011-03-31
[윤동승 칼럼] [윤동승 주필] IT이용자 세미나의 중요성
최근 “숭실대학에서 열린 스마트폰 서비스발전을 위한 정책 토론회”에서 IT이용자들의 권익보호가 얼마나 중요한 것인지 시사 하는바가 크다. 특히 패널로 참석한 분들이 대학교수와 소비자단체 대표 격인 소비자원, 한국의 이동전화 서비스 양대 산맥인 SKT와
윤동승 주필  2011-03-28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 10 (성수동1가) 서울숲ITCT지식산업센터 507호 (우)04780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