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22.8.17 수 20:22
기사 (전체 3,97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제] 바이든정부, 중간선거 앞두고 여론전
미국의 물가 상승률이 40년 만에 최악을 기록하는 가운데 조 바이든 정부 관료들이 미국 언론에 잇따라 출연해 여론전을 벌였다.11월 중간선거를 앞두고 인플레이션 문제로 바이든 대통령의 지지율이 연거푸 최저치를 기록하면서 민주당 내부에서 위기의식이 고조
국제팀  2022-06-06
[경제·산업] 유럽 , 이스라엘·이집트와 가스공급 계약
"러시아 가스 대안 찾는다"우크라이나 침공을 이유로 러시아산 천연가스 의존에서 벗어나려는 유럽연합(EU)이 이스라엘 및 이집트와 조만간 가스공급 계약을 체결할 것으로 보인다.4일(현지시간) 이집트 국영 일간 알아흐람은 이 같이 보도했다.올리베르 버르헤
국제팀  2022-06-04
[국제] 유엔총장 "폭력 즉각 멈추라"
안토니우 구테흐스 유엔 사무총장이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100일째인 오늘 폭력 행위를 즉각 멈출 것을 재차 역설했다.3일(현지시간) CNN 방송에 따르면 구테흐스 사무총장은 성명을 내고 "폭력의 즉각 중단, 도움이 필요한 모든 이들에 대한 제한없는
국제팀  2022-06-04
[국제] 美 '국가안보전략' 전면 수정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으로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가 당초 1월 예정이었던 국가안보전략(NSS)을 전면 수정하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3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은 미 정부가 당초 중국과 아시아의 중요성에 초점을 두고 NSS를 작성할 예정이었으나 미
국제팀  2022-06-04
[국제] 유엔 전문기구 "예고없는 北 미사일, 민간항공에 심각한 위협"
국제민간항공기구(ICAO)가 최근 북한의 계속된 미사일 시험발사를 비판하며 국제규약 준수를 촉구했다.3일(현지시간) ICAO 이사회는 캐나다 몬트리올에서 열린 제226차 회의에서 "예고 없이 계속되는 북한의 미사일 발사는 국제 민간 항공에 지속적으로
국제팀  2022-06-04
[국제] 美 국무장관 "우크라가 승리할 것"
미국 정부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100일째인 오늘 영토 방위를 위해 싸우는 우크라이나 국민과 함께 할 것을 약속하면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에게 전쟁을 끝낼 것을 촉구했다.3일(현지시간)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은 이날 성명을 내고 "푸틴
국제팀  2022-06-04
[경제·산업] "현존 가상화폐 중 수천 개 붕괴할 것"
현존하는 가상화폐 중 수천 개는 붕괴할 것으로 우려됐다3일(현지시간) CNBC방송이 복수의 업계 관계자들을 인용해 진단했다.방송에 따르면 현재 1만9천 종 이상의 가상화폐가 있고, 가상화폐의 기반 기술인 블록체인 플랫폼만 수백 개가 존재한다.그러나 지
국제팀  2022-06-04
[경제·산업] 전기료 폭탄에 블랙아웃 '전력 대란'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와 서방의 러시아 제재, 이상기후 등이 겹치면서 지구촌 곳곳에서 여름철 전력 대란 우려가 커지고 있다.천연가스와 석유 등 국제 에너지 가격이 고공행진하는 가운데 냉방 수요가 급증하는 여름철로 접어들면서 에너지 빈곤층에 큰 부담을
국제팀  2022-06-04
[국제] OPEC+, 증산에 '속도'…기존 방침보다 50% 상향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후 국제유가가 고공행진 하는 가운데 서방으로부터 추가 생산 압박을 받아온 OPEC+가 증산 속도를 대폭 높였다.2일(현지시간) 로이터·블룸버그 통신 등에 따르면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
국제팀  2022-06-03
[국제] 韓日 외교국장 서울서 협의…日, 독도 해양조사에 항의
이상렬 한국 외교부 아시아태평양국장과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이 서울에서 만나 한일 외교당국 국장급 협의를 했다고 일본 외무성이 이날 밝혔다.2일 외무성에 따르면 양측은 한일 관계 전반에 관해 솔직하게 의견을 교환하고 앞으로도 양
국제팀  2022-06-02
[국제] 美 "北 핵실험 준비 중…신규 對北 제재안 재추진"
미국이 대륙간 탄도미사일(ICBM)을 시험발사한 데 이어 핵실험 동향이 감지되는 북한에 경고 메시지를 보냈다.31일(현지시간) 린다 토머스-그린필드 유엔 주재 미국 대사는 기자들과 만난 자리에서 "최근 북한이 적극적으로 핵실험을 준비하고 있다"며 "실
국제팀  2022-06-01
[사회] WHO, 원숭이두창 팬데믹 "정보 불충분" 시인
세계보건기구(WHO)가 유럽·미주 등에서 감염자가 속속 보고되고 있는 원숭이두창의 세계적 대유행(팬데믹) 가능성이 크지 않다고 진단하면서도 관련 정보가 충분치 않다는 점에 우려를 표했다.30일(현지시간) AP·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로자먼드 루이스 WH
국제팀  2022-05-31
[사회] 바이러스 전문가들 "원숭이두창 전파 우려"
유럽·북미 등 비풍토병 지역에서 원숭이두창 확진자가 속출하는 것과 관련해 저명한 감염병 전문가들이 세계보건기구(WHO)와 각국의 신속한 방역 대응을 촉구하고 나섰다.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 초기 방역의 '골든 타임'을
국제팀  2022-05-29
[국제] 유엔총회, 중·러 '北제재' 거부권 행사 내달 8日 논의
유엔총회가 다음달 8일 회의를 열어 안전보장이사회(안보리) 대북 추가제재 결의안에 대한 중국과 러시아의 거부권 행사 문제를 논의한다고 스푸트니크통신이 보도했다.27일(현지시간) 압둘라 샤히드 유엔총회(UNGA) 의장은 이날 서한을 돌려 "안보리 상임이
국제팀  2022-05-28
[경제·산업] 독일 정부, 폭스바겐 중국 투자보증 거부…"위구르 인권탄압"
독일 정부가 폭스바겐의 대중국 투자보증을 처음으로 거부했다고 독일 주간 슈피겔이 보도했다.27일(현지시간) 독일 경제·기후부 대변인은 슈피겔에 "인권 문제로 한 기업의 4건에 달하는 투자보증 연장신청을 처음으로 허가해주지 않았다"고 밝혔다.폭스바겐은
국제팀  2022-05-28
[국제] 푸틴이 불붙인 식량 보호주의…기아·물가 '고통'
"수출 금지가 전염되는 경향을 보인다."미국 워싱턴에 있는 국제식량정책연구소(IFPRI)는 최근 세계 식량 시장 상황을 이렇게 진단했다. 한마디로 '식량 보호주의'의 확산이다.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여파로 국제 곡물 가격이 뛰면서 식량
국제팀  2022-05-28
[경제·산업] 美·대만, 무역·경제협력 강화 논의 착수
미국과 대만이 조만간 경제 분야 협력을 강화하기 위한 논의에 들어갈 예정인 것으로 전해졌다.27일(현지시간) CNN은 대만 고위 당국자를 인용, "수주 내에 미국과 대만이 무역 및 경제 협력을 심화하기 위한 대화에 착수할 것"이라며 "이는 무역 및 투
국제팀  2022-05-28
[국제] G7, 석탄연료 폐지 '첫 합의'
주요 7개국(G7)이 석탄연료 사용을 단계적으로 폐지하는 데 처음으로 합의했다.이를 위해 2035년까지 전력 부문에서 탄소배출을 대체로 종료하고, 2030년까지는 무공해 차량 비중 확대 등을 통해 교통부문을 고도로 탈탄소화하기로 했다.다만, 미국과 일
국제팀  2022-05-28
[국제] ICBM 對北제재 반대한 중국, 핵실험해도 '면죄부' 줄까
중국이 북한의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에 대한 대북 제재 결의안에 반대표를 던진 것은 미·중 전략경쟁 구도 속에서 '우방국'을 배려하는 차원으로 보이나 중국에도 작지 않은 외교적 부담을 줄 전망이다.장쥔 주유엔 중국대사는 추가 제재가 "문제
국제팀  2022-05-27
[국제] 美 당국자 "對北 정책수단 변화 시도중"
미국 정부가 북한의 잇단 도발에 대응해 정책 수단의 변화를 모색 중이며, 윤석열 정부가 강조하는 확장억지 자체의 효과에 대해서는 의구심이 있다는 미 핵심 당국자의 발언이 나왔다.26일(현지시간) 에드 케이건 미 백악관 국가안보회의(NSC) 동아시아·오
국제팀  2022-05-27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 10 (성수동1가) 서울숲ITCT지식산업센터 507호 (우)04780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