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8.4.21 토 21:31
기사 (전체 43,536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회·정치] 박원순에 각 세운 안철수 '시선'
바른미래당 안철수 서울시장 후보는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로 선출된 박원순 시장의 시정에 대해 "지난 7년 동안 서울에 큰 변화가 없었다"고 포문을 열었다.21일 안 후보는 이날 오후 서울 종로구에 마련된 '드루킹 게이트 불법 여론조작 규탄대회' 농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평화당 "한국당 국회보이콧 멈추고 민주당 특검 수용해야"
민주평화당은 파행 상태인 4월 국회를 정상화하기 위해 자유한국당이 국회보이콧을 중단하고, 더불어민주당은 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 특검을 수용하라고 촉구했다.21일 최경환 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한국당이 댓글 사건을 빌미로 국회를 파행시키고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與野 '드루킹 특검' 공방…"특검 불가" vs. "대통령 답해야"
여야는 21일에도 정국의 뜨거운 현안인 더불어민주당원의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에 대한 특별검사제 도입 문제를 놓고 치열하게 공방했다.여당인 민주당은 '특검 불가론'을 고수하며 자유한국당을 상대로 국회 복귀를 촉구한 반면,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한국당, '드루킹 사건' 靑 정조준
자유한국당은 주말인 21일에도 더불어민주당원의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에 대한 특검 실시를 주장하며 공세의 고삐를 바짝 조였다.특히 문재인 대통령이 사전에 드루킹의 댓글조작을 알았을 가능성을 제기하며 "이제는 문 대통령이 답할 차례"라고 청와대를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김경수 "보좌관 금전거래 경찰이 밝혀야"…수사 재차 촉구
'드루킹 댓글 조작사건' 연루 의혹을 받는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은 "(저의) 보좌관이 어떻게 (드루킹과 금전 거래를) 했는지는 경찰이 조사해서 밝혀야한다"고 주장했다.21일 오후 김 의원은 경남 고성군 고성읍의 한 빌딩에서 열린 같은 당 백두현 고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바른미래 "김경수 거짓말 퍼레이드…특검·국정조사해야"
바른미래당은 더불어민주당원의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과 관련해 "양심을 저버린 거짓과 꼬리 자르기로 특검을 피하려 한다면 다가오는 선거에서 그 몸통이 국민의 심판을 받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21일 권성주 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민주당 김경수 의원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민주 "경찰 수사가 우선"…'드루킹 특검' 불가론 고수
더불어민주당은 자유한국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등 야 3당이 나란히 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의 특검 도입을 주장하는 데 대해 여전히 '불가론' 입장을 고수했다.21일 박범계 수석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드루킹 특검 도입을 논하기에 앞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김경수 "드루킹측-보좌관 돈거래 뒤늦게 알아"
더불어민주당 김경수 의원은 21일 자신의 보좌관이 댓글 여론조작 혐의로 구속된 필명 '드루킹' 측과 돈거래를 한 것과 관련해 "보좌관이 500만 원을 받았다가 돌려준 사실을 뒤늦게 알게 됐다"고 해명했다.김 의원은 이날 언론에 배포한 입장을 통해 "경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與野 北핵실험장 폐기선언 평가 극명대비
여야는 21일 북한이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의 핵실험장을 폐기하고 핵실험을 중단키로 한 데 대해 상반된 반응을 내놨다.여당인 더불어민주당과 민주평화당, 정의당 등 범진보 정당은 북한의 결정을 환영한다는 입장을 일제히 밝히며 오는 27일 열릴 남북정상회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바른미래 "北, 핵실험 중단 아닌 핵폐기 발표 했어야"
바른미래당은 북한이 핵, 미사일 시험발사를 중지하고 핵실험장을 폐기하겠다고 밝힌 데 대해 "진정한 평화 정착을 위해서는 핵실험 중단이 아니라 핵폐기 발표였어야 한다"고 밝혔다.21일 신용현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통해 "북한이 핵·미사일 완성을 달성했다는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홍준표, 드루킹 '파리'비유에 "파리 도움으로 대통령됐나"
자유한국당 홍준표 대표는 더불어민주당 추미애 대표가 댓글조작 사건의 주범인 드루킹(김모 씨)을 '파리'에 비유한 데 대해 "그러면 문재인 대통령은 파리의 도움으로 대통령이 되었나"라고 비판했다.21일 홍 대표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파리를 수사하는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평화당 "北 핵실험 중단 환영…핵폐기로 가는 첫 사전조치"
민주평화당은 북한이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의 핵실험장을 폐기하고 핵실험을 중단하기로 한 데 대해 "핵 폐기로 가는 과정에서 첫 사전조치를 단행한 것"이라며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21일 최경환 대변인은 논평에서 "앞으로 있을 남북정상회담, 북미정상회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한국당, 北 핵실험장 폐기에 "큰 의미 없어…위장쇼 가능성"
자유한국당은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기하겠다는 북한의 발표와 관련해 "사실상 핵을 보유했다고 볼 수 있는 상황에서 추가 핵실험을 하지 않겠다는 것은 큰 의미가 없다"고 평가절하했다.21일 정태옥 대변인은 구두논평을 통해 "CVID(완전하고 검증 가능하며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민주 "北 핵실험장 폐기 환영…南北정상회담에 큰 보탬"
더불어민주당은 북한이 함경북도 길주군 풍계리의 핵실험장을 폐기하고 핵실험을 중단키로 한 데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21일 박범계 수석대변인은 논평을 내고 "북한의 이번 선언은 일주일 남은 남북정상회담에서 우리 민족이 평화롭고 공동 번영의 열망이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드루킹 댓글의혹 특검론' 야권서 군불
자유한국당 등 야당을 중심으로 이른바 '드루킹 특별검사법' 도입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높아지면서 역대 13번째 특검이 출범할 가능성이 제기되고 있다.21일 정치권에 따르면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특검 수용 불가 입장을 고수하고 있지만, 사건에 직접 연루된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서울시장 선거, 박원순-김문수-안철수 3파전
더불어민주당이 6·13 지방선거 서울시장 후보로 박원순 현 시장의 공천을 확정했다.박 시장은 경선 초기부터 형성된 '대세론'을 끝까지 유지하면서 20일 오후 발표된 경선 결과 66.26% 득표로 압도적인 1위를 차지했다.이로써 본선 구도는 박 시장과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경기지사 선거, 이재명-남경필 '맞대결' 확정
6·13 지방선거 경기도지사 선거는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전 성남시장과 자유한국당 남경필 현 지사 간의 맞대결로 치러지게 됐다.이 전 시장은 18∼20일 진행된 전해철 의원, 양기대 전 광명시장과의 경선투표에서 59.96%의 득표율로 36.80%
정치팀  2018-04-21
[국회·정치] 민주 '불가론'에 野 '드루킹 특검' 공조
더불어민주당 당원의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에 대한 특검을 놓고 여야간 힘겨루기가 심화하고 있다.민주당이 '특검 불가론'을 고수하는 가운데 자유한국당에 이어 바른미래당이 특검법안 제출 방침을 밝히고 민주당에 우호적이었던 민주평화당과 공동 행동을 논
정치팀  2018-04-20
[국회·정치] 충북지사 3자 대결 대진표 확정…3당 후보 공천 마무리
6·13 지방선거의 충북지사 3자 대결 대진표가 확정됐다.20일 바른미래당은 최고위원회의를 열어 충북지사 후보로 신용한 전 대통령직속청년위원회 위원장의 공천을 확정했다.신 전 위원장은 애초에 자유한국당에 공천을 신청했으나 "현 지도부로는 (지방선거에서
정치팀  2018-04-20
[국회·정치] 민주 "보수야당, '김경수 죽이기' 위해 의혹 부풀려"
더불어민주당은 민주당원 댓글조작 사건(드루킹 사건)에 김경수 의원이 연루됐다는 의혹을 제기하는 보수야당과 일부 언론을 향해 "허위사실 유포"라며 강하게 반발했다.민주당은 특히 확인되지 않은 경찰의 수사 내용을 토대로 마치 김 의원이 드루킹 사건의 '배
정치팀  2018-04-20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특별시 강남구 선릉로 100길 54 (삼성동, 삼성빌딩)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