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0.23 수 14:46
기사 (전체 51,948건) 제목보기제목+내용
[국회·정치] 이인영 "혁신·포용·공정·평화 방향 공감"
더불어민주당 이인영 원내대표는 문재인 대통령의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과 관련해 "민생과 경제 활력에 집중하는 내년도 예산의 방향을 혁신, 포용, 공정, 평화의 네 갈래로 붙여간 것에 대해 공감한다"고 밝혔다.22일 이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문 대통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與野, 文대통령 시정연설에 엇갈린 평가
여야는 문재인 대통령의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에 대해 엇갈린 평가를 내놨다.22일 여당인 더불어민주당은 문 대통령의 초당적 협력 요청에 야당이 응답해야 한다고 강조한 반면 자유한국당은 독선을 입증한 연설이라고 혹평했다.민주당 이재정 대변인은 논평에서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與, '검찰개혁 법안 본회의 상정' 앞서 24일 의총
더불어민주당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으로 지정된 검찰개혁 법안의 본회의 부의·상정이 가능하다고 판단한 29일에 앞서 24일 의원총회를 열기로 했다.22일 민주당은 문재인 대통령의 내년도 예산안 시정연설을 위한 국회 본회의를 앞두고 의총을 열어 이같이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행안위, 소방공무원 국가직화법 처리
국회 행정안전위원회는 전체회의에서 소방관의 국가직 전환 관련 법안들을 처리했다.22일 오전 행안위는 소방공무원법·소방기본법·지방공무원법·지방자치단체에 두는 국가공무원 정원법·지방교부세법·소방재정지원특별회계 및 시도 소방특별회계 설치법 개정안 등 소방관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오신환 "검경수사권 조정 가닥잡혀야 공수처 논의"
바른미래당 오신환 원내대표는 여야 3당 교섭단체의 검찰개혁안 협상과 관련, "검경수사권(조정안)이 먼저 가닥이 잡혀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를 할지 말지, 한다면 어떻게 할지 논의가 가능하다"고 밝혔다.22일 오 원내대표는 국회에서 열린 원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與 "공수처 패스트트랙 '조속 처리'"
더불어민주당은 검찰개혁을 위해 패스트트랙(신속처리안건)에 지정된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설치법안의 조속한 처리를 강조했다.특히 '대통령의 친위부대'라며 공수처 설치 자체를 반대하는 자유한국당의 주장을 일축하며 '통제받지 않는
정치팀  2019-10-22
[국회·정치] 국감 막판까지 '조국·공수처' 공방
20대 국회 마지막 국정감사가 조국 전 법무부 장관과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등을 둘러싼 여야의 공방 속에서 사실상 마무리됐다.특히 검찰이 조 전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해 자녀 입시 및 사모펀드 관련 의혹으로 구속영장을 청구하면서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법원행정처장 "공수처 수사대상 절반이 법관
조재연 법원행정처장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공수처) 수사 대상의 절반 정도가 법관이다. 모든 법관을 공수처 수사 대상으로 하는 게 필요한지 검토해달라"고 말했다.21일 조 처장은 국회에서 열린 법제사법위원회에 출석해 "재산공개 대상이나 퇴직 후 취업제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촛불 계엄령' 문건…與 "黃 수사해야" vs 한국당 "가짜뉴스"
여야는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이 국군기무사령부의 '촛불 계엄령 문건'의 원본을 공개하며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의 연루 의혹을 제기한 것을 놓고 상반된 반응을 보였다.21일 임 소장은 2017년 2월 생산된 문건을 기자회견과 국회 국방위원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촛불계엄령 문건 원본에 국방위 '발칵'
국회 국방위원회의 종합 국정감사에서는 임태훈 군인권센터 소장의 '촛불 계엄령 문건' 원본 공개로 파문이 일었다.21일 더불어민주당은 "중요한 사실이 드러났다"며 임 소장 주장에 동조했고, 제1야당인 자유한국당은 "야당 흠집내기"라며 강하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與野 '자녀입시 전수조사' 법안 앞다퉈 발의
여야가 대학 입시를 비롯한 교육의 공정성·신뢰성 제고를 위해 국회의원 및 고위 공직자 자녀의 대학입학 실태조사를 위한 특별법 발의에 잇따라 나서고 있다.21일 더불어민주당 박찬대 의원은 '국회의원 자녀의 대학입학 전형 과정 조사에 관한 특별법&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법사위 국감서 법무부 인권국장 '막말' 재논란
국회 법제사법위원회의 법무부 등에 대한 종합감사에서는 황희석 인권국장의 막말 논란이 또 다시 도마 위에 올랐다.21일 감사에서는 야당 의원들은 물론 여당 의원도 황 국장에게 주의를 당부했다.황 국장은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 모임(민변) 출신으로, 20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산업위, 주 52시간제 확대적용 논란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종합감사에서는 내년 1월부터 50인 이상 사업장으로 확대 시행되는 주 52시간 근로제가 도마 위에 올랐다.야당 의원들은 52시간 근로제 확대는 시기상조라며 폐기를 주장했다.21일 자유한국당 윤한홍 의원은 "주 52시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정경심 영장청구…與 예의주시 vs 한국당 "구속해야"
여야는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부인인 정경심 동양대 교수에 대한 검찰의 구속영장 청구에 대비되는 반응을 보였다.21일 더불어민주당은 공식 논평 없이 상황을 주시한 반면, 제1·2야당인 자유한국당과 바른미래당은 구속영장 청구는 당연한 수순으로 영장 발부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환노위 국감…與野, '주 52시간제' 보완 대책 주문
국회 환경노동위원회의 고용노동부 종합감사에서는 내년 1월부터 근로자 50∼299인 기업으로 확대 적용되는 주 52시간 근로제에 보완 대책 및 고용 정책을 놓고 여야가 공방을 주고받았다.21일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의원은 "경제사회노동위원회(경사노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바른미래 '12월초 분당' 가시화
사실상 결별 수순에 돌입한 바른미래당의 분당(分黨) 시계가 빨라지고 있다.당내 비당권파 모임 '변화와 혁신을 위한 비상행동'(변혁)을 이끄는 유승민 의원이 탈당 시점을 12월로 못 박고 나서면서다.21일 유 의원은 언론 인터뷰에서 "12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과방위 국감서 'tbs 정치 편향' 놓고 '고성'
국회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의 방송통신위원회·원자력안전위원회 국정감사에서 교통방송(tbs)의 정치적 편향 주장을 놓고 한바탕 고성이 오갔다.21일 오후 자유한국당 정용기 의원은 참고인으로 출석한 이강택 tbs 사장을 향해 '김어준의 뉴스공장&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대통령·법무장관, 사건 개입시 직권남용 처벌"
자유한국당은 대통령이나 법무부 장관이 구체적 사건에 관여할 경우 직권남용에 준해 처벌하는 규정을 담은 검찰청법 개정안을 제출키로 했다.21일 당 사법개혁특별위원회는 국회에서 전체회의를 열어 이 같은 내용의 자체 검찰 개혁 방안을 발표했으며 이르면 다음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문체위, '평양 원정' 축구대표팀 냉대 질타
국회 문화체육관광위원회는 문화체육관광부 등을 대상으로 한 종합감사에서 우리 축구대표팀이 북한 평양에서 열린 월드컵 예선 원정 경기에서 '냉대'를 당한 것에 비판을 쏟아냈다.야당은 이번 사태와 관련한 정부의 미흡한 대응을 질타하면서 북한에
정치팀  2019-10-21
[국회·정치] 국회 외통위, 韓·英 FTA 비준동의안 의결
국회 외교통일위원회는 전체회의를 열고 한·영 자유무역협정(FTA) 비준동의안을 만장일치로 의결했다.21일 오후 윤상현 외통위원장은 전체회의에서 "소위원회에서 한·영 FTA 비준동의안에 대한 충분한 심사가 있었다"며 "소위에서 심사 의결해 보고한 대로
정치팀  2019-10-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 10 (성수동1가) 서울숲ITCT지식산업센터 507호 (우)04780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