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UPDATE : 2019.11.20 수 21:09
기사 (전체 237건) 제목보기제목+내용
[윤동승 칼럼] [윤동승] DMB 해외기술 확산의 중요성
ETRI의 T-DMB가 베트남진출에 성공한 것은 향후 또 다른 ETRI 기술행보에 청신호라 하겠다. 베트남진출에 성공한 ETRI와 연구소기업 (주)DMBRO의 합작품은 차후 ETRI 기술이전에 뿌리를 내리는 기회라는 점이다. 이는 철저한 해외현지 마케
윤동승 주필  2010-02-11
[윤동승 칼럼] [윤동승] 변해야 살 수 있는 ETRI의 현실
새로 출범한 ETRI 김흥남 호가 살 수 있는 길은 타성을 버리고 철저하게 변해야 한다. 지난 과거는 과거에 묻어두고 현재와 미래를 위한 철저한 전자통신 분야의 세계적 연구원으로서 거듭나야 한다. 요즘 보직이동으로 인한 부서마다 밤샘작업에, 회의에,
윤동승 주필  2010-02-04
[윤동승 칼럼] [윤동승] “ETRI 지상파 DMB의 베트남 진출 의미”
새해 벽두부터 ETRI 김흥남 호가 순풍에 돛을 달았다. 한국형 지상파 T-DMB의 사상 최초 해외 진출은 분명한 ETRI 기술 개가다. 더불어 연구소기업 (주)DMBRO와의 해외마케팅 전략이 맞아 떨어진 것으로 평가 된다. 특히 한국시장에서 무료가입
윤동승 주필  2010-01-14
[윤동승 칼럼] [윤동승]“경인년 호안우보(虎眼牛步)가 주는 의미”
60년 만에 찾아온 백 호랑이 해 가 조심스레 문을 열었다. 백호는 희귀해서 신성시 해 온 게 우리네 풍습이다. 역술적으로 좋은 해라고 하나, 60년 전 6.25전쟁이 바로 백 호랑이 해 이었기에 조심스런 생각도 든다. 정치적으로 MB정권이 집권 3년
윤동승 주필  2010-01-03
[윤동승 칼럼] [윤동승] 이중구조의 정부모습...왜 이런가 ?
한국형 T-DMB가 베트남시장에 첫 선을 보인다고 한다. 한국에서 무료가입자로 실패작이었던 DMB방송이 해외서 첫 물꼬를 튼다. 정부는 그동안 지식경제부, 방송통신위원회가 동력성장품목이란 명목 하에 DMB장비를 외국에 무상으로 제공해 왔던 터. 그러나
윤동승 주필  2009-12-16
[윤동승 칼럼] [윤동승] “ ETRI 신임원장에게 거는 기대 “
김흥남 신임 ETRI원장 선임이 주는 의미가 남다르다. 이는 ETRI만큼은 정치적인 인사에서 탈피, 그래도 ETRI라는 자존심을 청와대가 지켜줬다는 점이다. 특히 청와대가 한국 IT기술의 메카인 ETRI 원장만큼은 대내외 많은 청탁(?)을 받지 않고
윤동승 주필  2009-11-18
[윤동승 칼럼] [윤동승] ETRI 원장의 자격
ETRI원장 공모에 11명이 나섰고 , 이중 3배수 후보가 확정됐다. 지식경제부 산하 산업기술이사회 입김(?)으로 김흥남 ETRI 박사, 박항구 소암시스텔회장, 윤창번 전 하나로텔레콤회장을 선출했다. 원장후보자심사위원회라는 지경부가 쥐어 준 특권(?)
윤동승 주필  2009-10-28
[윤동승 칼럼] [윤동승] 통신 빅3  별들의 전쟁 ... “ 3인3색 ”
LG 그룹이 결국 KT를 의식하지 않을 수 없었던 것 같다. KT가 이동통신업체인 계열사 KTF와 통합 흡수합병 한 배경은, SK그룹의 통신사업에 계속 밀릴 수 없다는 위기감에서 이석채 호를 기회로 수면에 부상 시킨 것이라고 볼 수 있다. 이런 면에서
윤동승 주필  2009-10-09
[윤동승 칼럼] [윤동승] IT를 잃어버린 사람들...누구인가?
IT선진 코리아는 옛 얘기다. 마치 빛바랜 흑백사진 같다. 연일 외신보도에는 한국 IT 추락이 관심사다. 왜 이런 모습이 된 것인지 아무도 책임지는 이 없다. 정부 정책 잘못인지, IT를 폄하하는 정치권 때문인지. 혹 재계가 IT를 포기한 것 인지 누
윤동승 주필  2009-09-22
[윤동승 칼럼] [윤동승] MB의 9.3 개각이 주는 의미
정운찬 전 서울대총장을 국무총리로 하는 MB의 2기 내각은, 정권출범 중간을 점검하는 단계라는 점에 차후 대선 방향과 밀접한 관계가 있다고 볼 수 있다. 겉으론 한나라당 의원들을 대거 포진시킨 선심용(?) 개각으로 보이나, 실제론 내년 지방선거 와 차
윤동승 주필  2009-09-05
[윤동승 칼럼] [윤동승] DJ가 남긴 유산
DJ 사후에 한국 정치판도가 달라질 것은 없다. 그가 남긴 정치가 곧 한국정치의 연속이기 때문이다. YS, JP와 더불어 한국 정치사를 일궈왔던 3김 시대가 막을 내렸다는 일부 비평가들의 말은 성급한 진단이다. 앞으로도 DJ의 정치철학은 민주당 계보만
윤동승 주필  2009-08-23
[윤동승 칼럼] [윤동승] T-DMB 베트남 진출이 주는 의미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국내 최초로 자체 개발한 T-DMB 해외기술이전을 바라보는 전문가들의 시각에는 많은 안타까움이 엿 보인다. 국내시장에서 빛을 발하지 못한 지상파 DMB방송을 해외에 기술이전 하기엔 , 많은 어려움이 있는 게 사실이다. 특
윤동승 주필  2009-08-11
[윤동승 칼럼] [윤동승] 부끄러운 국회의 직권상정 ...“그 실체는”
한나라, 국회 본회의장 점거. 언론노조 본회의장 진입 시도. 국회 질서유지 권 발동. 여야 보좌진들의 육탄 몸싸움. 의원들의 입에 담지 못할 욕지거리.... 미디업 법 개정안을 놓고 국회 본회의장에서 벌어졌던 추태다. 결국 직권상정으로 미디어 법은 통
윤동승 주필  2009-07-23
[윤동승 칼럼] [윤동승] KT노조, 민주노총 탈퇴가 주는 의미
KT노조의 민주노총 탈퇴는 이미 예고 된 일이었다. 이용경-이상철-남중수로 이어진 경기고 빅3 선후배 대물림(?) 경영 실적은 10여년 동안 “빛 좋은 개살구” 이였음을 아는 사람은 다 안다. 12조원 안팎에서 머물던 매출 정체현상이 지속되면서 이익은
윤동승 주필  2009-07-18
[윤동승 칼럼] [윤동승] ETRI 해외 기술이전사업 정부가 나서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이 추진하고 있는 해외 기술이전사업에 정부가 집중 육성하는 지원정책이 뒤따라야 한다. 정부부처가 성장동력 산업이라고 지칭하는 IPTV(인터넷 TV), WIBRO(휴대 인터넷), DMB(디지틀 멀티미디어 방송) 빅3가 하나도
윤동승 주필  2009-07-15
[윤동승 칼럼] [윤동승]방통위를 지적한 이석채 KT회장의 진의 ?
“ 방송통신위원회 구조적 문제 있다” 고 말한 이석채 KT회장 말 속엔 전 정보통신장관으로서의 느낀 그대로를 이제 사 말한 것으로 풀이된다. 결론적으로 이회장이 IT정책 차원에서 봤을 때, 방통위가 합의제 기관으로 통신정책을 다룬다는 것은 잘못 됐다는
윤동승 주필  2009-06-25
[윤동승 칼럼] [윤동승]노무현 前대통령 죽음이 주는 의미
노무현 前대통령이 자살로 생을 마감했다. 한마디로 충격과 분노다. 그리고 국민적인 부끄러움이다. 검찰의 정치보복으로 봐야 하는가. 이런저런 흑백 논리를 가리기전에 전직 대통령을 자살로 내몬 이 시대 여야 정치인 모두가 부끄러워야 할 일이다. 검찰 사정
윤동승 주필  2009-05-26
[윤동승 칼럼] [윤동승]통신‘빅3’ 별들의 전쟁…1강 1중 1약
KT와 KTF의 합병을 위한 카운트다운이 시작됐다. 이를 계기로 촉발될 통신시장 재편에 따라 국내 통신업계 빅3간 별들의 전쟁 또한 시작됐다고 볼 수 있다. KT와 KTF 합병을 계기로 경쟁사인 SKT와 SK브로드밴드의 합병이 예고될 뿐만 아니라, 결
윤동승 주필  2009-03-24
[윤동승 칼럼] [윤동승]이석채 KT 신임사장에 바란다
이석채 KT 신임사장 취임은 새로운 KT의 거듭나기로 본다. 혹자는 KT가 벼랑 끝에서 9회말 구원투수를 내보냈다고 하지만, 어찌보면 이석채 신임사장은 행운아일 수 있다. 즉, “지는 싸움 절대로 안한다”는 그의 철학 속엔 남보다 상황대처 능력이 탁월
윤동승 주필  2009-01-14
[윤동승 칼럼] [윤동승]KT 무엇이 문제인가?…그 진실은?
KT 분당사옥은 벌집 쑤셔 놓은 듯, 마치 패닉 상태로 접어들고 있다. 남중수 전 사장의 뇌물수수 검찰 구속은 일파만파 파장이 클 듯싶다. 어떻게 보면 그간의 KT 납품비리는 어제 오늘 일이 아니다. 수십 년 동안 행해진 관례로서 어찌 보면 이제 와서
윤동승 주필  2008-11-13
 11 | 12 
많이 본 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서울 성동구 성수일로 10 (성수동1가) 서울숲ITCT지식산업센터 507호 (우)04780  |  대표전화 : 02-6430-5060  |  팩스 : 02-6430-5046
발행인 : 윤동승.신성우 | 편집인 : 윤동승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윤동승  |  등록번호 : 서울 아03281 | 등록일 : 2014. 8. 6 | SINCE 2013
Copyright © A-NEWS. All rights reserved.